본문 바로가기
장인이 선택한 맛집

[홍대 맛집/서교동 맛집]가미우동, 까페 담소

by 유기농프로그래밍 2016. 8. 15.
반응형

홍대/합정 맛집 가미우동
가미우동 서교동 지점
영업시간 12:00~20:00 (★15:00~17:00 브레이크 타임/ 월요일 휴무)
 


꼭 이곳의 우동이 먹고싶다는 지인에게 이끌려 간곳. 
우동이 그게 그거지.. 하는 생각이 드는가? 나도 그렇다.

홍대 9번출구 (가장 사람이 바글거리는 출구)  
서교초, 마포 평생학습관 맞은 편 골목에 있는 작은 집이다.
약간의 웨이팅 후에 들어갔다.


따뜻한 우동이 5,000 - 7,000원

시원한 우동은 6,000원인데, 


배가 고팠으므로 세트메뉴를 시켰다. 

(와카메, 츠키미, 붓가께, 자루, 냉) 중 택1+닭튀김 = 8,500원

(와카메, 츠키미, 붓카께, 자루, 냉) 중 택1+덴뿌라 = 9,000원


이중 붓가께+닭튀김, 냉우동+덴뿌라를 시키고

 어묵튀김(1,500)도 시켰다. 



튀김이 먼저 나왔다. 

어묵튀김 가격대비 먹어볼만 하다. 

닭튀김은 촉촉하고 후추맛이 많이 난다. 뭔가 특이하다. 

바삭한 튀김을 좋아하고 후추를 싫어하는 내 입맛엔 맞지 않았다. 

덴뿌라는 무난하다. 


둘이서 많이도 시켰군ㅎㅎㅎ 물론 다 먹었다(수줍).

붓가께는 쯔유가 부어진 우동이다. 

평소 냉모밀을 좋아해서 이것으로 시켰는데, 굿초이스!

면이 매우 쫄깃쫄깃하고, 생생우동보다 맛있다. 

이건 나름대로 극찬인데, 

우동은 가격대비 생생우동이 제일 맛있다고 생각하고 있기 때문이다.

우동이 다 그게 그거가 아니겠는가. 

그런데 이 집 우동은 면이 정말 맛있다. 


좀더 차가웠으면 해서 얼음을 요청했는데, 

면이 딱딱해진다고 거절당했다(충격).

내가 그렇게 먹겠다는데! 싶으면서도 

주인장의 면에 대한 자부심이 있는 것 같아서 맘에 들었다.    



[평가]

맛 ✭✭✭✩✩

쫄깃한 면발로 다 해먹는 우동집! 

냉우동보다 붓가께가 맛있다(지인과 나 둘다 동의) 

이상하게 같은 면일텐데 붓가께의 면이 더 맛있다.

다음에 오면 따뜻한 우동도 먹어보고싶음.

튀김은 개인적으로 그렇게 인상적이지 않았다.

여기 튀김은 바삭하다기보다 부드럽다.

 

매장분위기 ✭✭✭✩✩

- 조그만 매장

일본느낌의 따뜻하고 깔끔한 분위기 

 

서비스 ✭✭✭✩✩

- 얼음을 주지 않았다ㅎㅎㅎ 

농담이고 무난한 서비스



전체 평가 ✭✭✭✩✩

- 맛있는 우동이란 무엇인가 

궁금한 사람 한번쯤 방문을 추천한다.

우동집을 뭐하러 찾아가나 싶었는데 찾아갈 만 하다. 








홍대 거리를 걷다가 간판을 보고 들어간 까페 담소

매장 분위기가 예쁘고, 사진이 잘나온다


바로 이!! 루이보스 빙수 간판을 보고 들어갔다.

얼음자체가 루이보스티 얼음을 갈은 것인데 매우 진하고 향기롭다.

엄청나게 만족스러움!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