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장인이 선택한 맛집

오랜만의 토요일 런치 부천 상동 아웃백 스테이크하우스

by 유기농프로그래밍 2022. 8. 14.
반응형

비가 꽤 오는 두시, 택시를 타고 예약한 아웃백으로 향했다.

메뉴구성


런치달링포인트스트립
=> 사이드 포테이토에 멜티드치즈 추가
(이러면 오지치즈후라이즈가 된다)
+3900원 추가
=> 양송이스프
=> 런치망고에이드
런치투움바파스타
=> 스프를 가든샐러드로 변경
+1400원 추가
=> 런치자몽에이드

메뉴는 달링 포인트 스트립으로 추천 받았다. 블랙라벨 스테이크여서 더 부드럽다고 한다. 스테이크는 사이드가 있어서 감자튀김을 멜티드치즈 추가하면 오지치즈가 되어 나온다. 3900원이 들지만 오지치즈후라이즈만 시키는 것보다 가성비 좋으니 추천!!

그리고 아웃백에 오면 꼭 먹는 투움바 파스타.
런치를 먹으면 같이 나오는 스프를 1400원을 추가하여 샐러드로 바꿀 수 있다.


어린아이들을 위한 준비

기본적으로 애기가 있어서 아기의자를 물어본다. 둘째가 어려서 아기의자는 필수.
그리고 애기용 접시를 준비해준다. 두명이라 두개 준비요청. 노란색의 식판과 작은 수저를 준비해주었다.



음식사진


망고에이드와 자몽에이드부터 나왔다.


부시맨 빵은 역시 다양한 소스로 먹는게 국룰!!
블루베리치즈와 초코를 추가로 달라했다.



미디움으로 시킨 스테이크. 애기들을 걱정하는 서버에게 우리 부부만 먹을거라고 괜찮다고 얘기했다.

칼질 후 본 스테이크 내부!!


그 다음은 투움바 파스타.
다른 블로그의 아웃백 꿀팁에 있던 소스 많이요를 못외쳤다. 그래서 이대로 먹다가 중간에 소스를 더 요청해봤는데 가능하다고 가져다주셨다.


아래는 멜티드 치즈를 추가한 감자이다. 오지치즈후라이즈가 똵!!


아래는 소스를 따로 달라한 가든 샐러드. 스프 하나를 포기하고 샐러드로 바꿨다. 요 방울토마토를 둘째가 다 먹었다.


아웃백 스프는 역시 양송이스프다. 오늘도 역시 이 스프로 배를 채웠다.



아이들도 좋아하는 아웃백
둘째는 먹을게 없지만 첫째는 초코를 싹싹 긁어 빵과함께 원없이 먹었다.


총금액 및 할인내역


총 75250원이 나왔다.
(빵 포장의 종이봉투 값 50원 추가)

할인은 sk멤버십(골드이상)으로 15%를 받았다.
할인 11287원.

나머지 금액은 상품권으로 해결.


영업시간 및 위치


영업시간은 매일 11:30 - 22:00까지이다.
주문마지막은 21:00까지이니 참고.

상동역 8번출구에서 몇걸음 걸으면 바로 도착이다.
버스나 택시를 보통 타고 가는데, 오늘은 비가 많이 내려 택시를 타고 갔다.

뒤쪽으로 돌아서 건물안에 주차할 수 있다.
화장실은 음식점 앞에 남녀화장실이 구분되어 있다.

네이버로 예약하고 가면 웨이팅 없이 갈 수 있어서 예약을 추천한다.

주소 : 경기 부천시 길주로 111


가족과 함께하는 패밀리레스토랑. 갈땐 비가 왔지만 먹고 나왔을 땐 맑은하늘을 볼 수 있었다.

오랜만에 가족외식을 해서 행복한 시간~

반응형

댓글0